제목 없음

달에 들어가다
눈으로
모든 것은 마음에서
아직 빛 속에서
지나가다 보면 보인다
미래에 대해
불가능에 가까운
끝이 없는 사랑
달이 밝게 빛난다
항상 생각하는 하나의 별
그 빛은 더 이상 빛나지 않는다
당신이 사라지면 영원한 것은 무엇입니까?
더 이상 거기에 서서
태양을 등지고
밤에, 속삭임
진정한 사랑이 올 것입니다
영원히 기다릴 것이다
바람이 분다
오래 지속되는 춤이 시작됩니다

No Title

Enter the moon
Into ones eyes
All told from the heart
Yet in the light
Its seen, as it passes by
For told of a future
Next to impossible
A love with no end
The moon shines bright
The one star thought to always be
No longer does its glow shine
What is forever, if your gone?
No longer there to stand
With sun at their backs
In the night a whisper
True love will come through
Will wait forever
As the wind blows
The long lasting dance begins

March 8, 2022 alkronebusch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